방탄소년단이 미국 타임지 글로벌판 표지 모델은 장식한다.

타임지는 11일 오전(한국 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방탄소년단이 함께 한 커버와 인터뷰 일부를 게재했다. 표지에서 방탄소년단은 ‘차세대 리더’(next generation leader)로 표현했다. 함께 영상 인터뷰에서 멤버들은 방탄소년단의 차별점으로 “팀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다. 그 부분이 활동에도 영향을 준다”고 말했다.

RM은 “한국인으로서 우리는 우리의 국가를 사랑하고 자랑스럽다. 우리를 한국 K-POP 대사로 불리는 것도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슈가는 “아버지 세대 어머니 세대는 한국전쟁 직후에 태어나셨다. 그러다보니 어렸을 때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다. 지금 세대의 우리들이 한국을 알리고 있다. 그래서인지 부모님 세대가 우리를 자랑스러워 하신다”고 말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9일과 1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O2 아레나를 시작으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독일 베를린, 프랑스 파리 등에서 ‘LOVE YOURSELF’ 유럽 투어를 이어간다.

hongsfilm@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