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플라이투더스카이 멤버 환희(38·본명 황윤석)가 24일 경찰에 출석해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했다.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이날 오후 10시30분부터 25일 0시1분까지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환희를 조사했다.

환희는 지난 21일 오전 6시쯤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의 한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적발 당시 환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61%였다.

경찰 조사에서 환희는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술을 마신 장소와 사고 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황씨가 평소 술을 잘 못 마시는데 21일 오후 9시께 식사와 함께 술을 마셨고 지인 집에서 자고 술이 깬 줄 알고 운전을 했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환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