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가장 초보자에게 친숙한 LoL 챔피언은 어떤 것입니까?

    League of Legends 는 도전적인 게임으로 알려져 있지만 진입점이 좋다. 그것은 동료 MOBA 타이틀인 도타2에 비해 플레이하기 쉬운 게임으로 알려져 있다. Riot Games 타이틀은 MOBA 장르의 얼굴로 여겨지며 초보자 친화적이기 때문에 이 게임에는 주로 새로운 플레이어가 도입된다.

  • What are the most beginner-friendly LoL champions?

    League of Legends is known to be a challenging game but it has a good entry point. It is known as an easier game to play compared to its fellow MOBA title, Dota 2. The Riot Games title is considered the face of the MOBA genre and it is also beginner-friendly which is why new players are mostly introduced in this game.

  • 해병대 간 피오, 6개월만 얼굴이 반쪽... 걱정산 근황

    가수 겸 예능인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쳐온 피오의 근황이 전해졌다. 소속사인 아티스트컴퍼니는 29일 공식SNS에 “이번 달의 특별한 셀피데이 주자는 바로 표지훈 배우입니다. 지훈 배우는 건강히 잘 지내고 있답니다!”라는 글과 함께 피오의 셀피를 공개했다.

  • '띵동 띵동' 김태희♥비 스토킹한 40대女, 결국 검찰 송치

    배우 김태희, 비 부부를 괴롭힌 스토킹범이 검찰에 송치됐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비, 김태희 부부를 스토킹한 혐의로 A(47)씨를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지난해부터 부부의 자택을 찾아 초인종을 누르거나 고성을 지르는 등의 행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정유미, 빼빼 마른 근황..팬들도 "너무 말랐어요" 걱정

    배우 정유미가 살이 많이 빠진 모습으로 팬들의 걱정을 샀다. 29일 정유미는 자신의 SNS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한 코스메틱 브랜드 팝업스토어를 찾은 정유미의 모습이 담겼다. 연둣빛 배경에 선 정유미는 역시 연둣빛 투피스를 입은 채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 14년차 가수 씨엘 노련한 대처 빛난 무대난입사고, 대학축제 경호 '빨간불'

    가수 씨엘이 대학축제에서 공연을 하던 중 무대에 난입한 관객때문에 아찔한 위기를 넘겼다. 29일 각종 커뮤니티에 올라온 현장 촬영 영상 속에서 씨엘은 서울 동작구 흑석동 중앙대학교에서 열린 축제무대에 올라 ‘닥터 페퍼(Doctor Pepper)’를 부르고 있다.

  • 박민영의 깔끔한 이별, 이보다 '최선'은 없었다

    배우 박민영(36)이 ‘은둔의 재력가’ 강모 씨(40)와 결별했다. 그의 친언니도 강 씨 소유로 추정되는 코스피 상장사에서 손을 뗐다. 하루아침에 남남이 된 셈이다. 이보다 깔끔한 해명이 있을까. 현재 방영 중인 작품을 위해 작심한 그에게 응원의 목소리가 높아지는 분위기다.

  • 정호연, '떠오르는 인물 100人'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28일 발표한 '떠오르는 인물 100인'(TIME100 NEXT) 명단에서 배우 정호연이 한 분야에서 신드롬을 일으킨 신인을 선정하는 '경이로운 인물'(phenoms)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정호연은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에 출연, 일약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음했다.

  • '대마 흡연' 나플라, 항소심서 "자숙하고 반성했다" 선처 호소

    대마 흡연으로 기소된 래퍼 나플라(본명 최니콜라스석배)가 항소심에서 선처를 호소했다. 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9부(양경승 부장판사)는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나플라의 항소심 결심 공판을 열었다. 나폴라는 최후진술에서 “검찰 수사부터 1심을 거쳐 항소심을 기다리는 동안 자숙하고 반성해왔다”면서 “술과 담배, 커피까지 줄이고 정신과에서 진단받은 약물로만 치료받았다”고 선처를 호소했다.

  • '마약 투약' 돈스파이크, 결국 구속…법원 "도망 염려"

    수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가수 돈 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가 구속됐다. 서울북부지법 임기환 부장판사는 28일 돈스파이크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이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한 뒤 “도망할 염려가 있다”고 구속 사유를 설명했다.

  • '이러니 안 반해?' 제니, 명품 쇄골 한껏 드러낸 '심쿵컷'

    블랙핑크 제니가 안 반할래야 안 반할 수가 없는 물오른 미모로 시선을 강탈했다. 제니는 28일 자신의 SNS에 “탬버린즈 팝업 놀러간 날”이라는 글과 함께 향수 브랜드 팝업스토어 방문기를 올렸다. 사진 속에서 제니는 노란색 바탕으로 자신의 모습이 담긴 초대형 입간판 앞에서 신난 듯한 포즈를 취했다.

  • 방탄소년단 악플러 검찰 송치…진 "사서 고생" 사이다 발언

    빅히트 뮤직 측이 방탄소년단에 대한 악플러를 대상으로 고소장을 제출한 가운데, 멤버 진의 사이다 발언을 남겨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29일 악성 댓글 및 루머 유포자 등에 대한 법적 대응 상황을 공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