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우메켄의 건강백세  

술술 넘기지마세요

알코올 대사 및 면역 전문가인 럿거스대학의 디팍 사르카교수는 "알코올을 마시면 장 손상을 통해 박테리아가 체내에 침투하고 이에 반응한 면역세포가 염증성 사이토카인을 활성화시킬 수 있다"며  그 결과 체내 스트레스 수준이 증가하고 면역기능이 떨어진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