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허먼 PGA 셸 생애 첫 우승

    '무명' 짐 허먼이 PGA 투어서 '인간 승리'의 드라마를 찍었다.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하며 마스터스 출전권을 확보한 것. 허먼은 3일 텍사스주 험블의 휴스턴 골프클럽(파72·7442야드)에서 열린 셸 휴스턴 오픈(총상금 680만 달러)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쳤다.

  • '프리웨이시리즈' 다저스 패배

    LA 다저스가 시범경기 프리웨이 시리즈 첫판에서 LA 에인절스에 패했다. 다저스는 31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시즌 메이저리그 에인절스와의 경기에서 1-2로 졌다. 에인절스는 8회 2사 1, 3루에서 토드 커닝엄이 중전 안타로 3루 주자를 불러들여 결승점을 뽑았다.

  • 오승환 퍼펙트! 시범경기 완벽 마무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오승환(34)이 시범경기 마지막 등판에서 완벽한 피칭을 선보이며 기분좋게 시범경기를 마무리했다. 오승환은 31일 플로리다주 템파의 조지 M 스타인브레너 필드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2016시즌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1이닝을 삼진 1개와 함께 무실점으로 막았다.

  • 클리퍼스 선더에 2점차 눈물

    LA 클리퍼스가 오클라호마시티 선더를 상대로 다 잡은 경기를 아깝게 놓쳤다. 클리퍼스는 31일 체사피크 에너지 아레나에서 벌어진 2015~16시즌 NBA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117-119로 아깝게 패했다. 클리퍼스는 경기 종료 2분여를 남겨놓았을 때까지만 해도 117-115로 앞서 있었으나 종료 1분18초를 남기고 러셀 웨스트브룩에 점프슛을 허용한 데 이어 종료 26초를 남기고 스티븐 아담스에게 레이업슛을 내주는 바람에 막판 역전패했다.

  • 장하나·전인지 "굿 스타트"

    장하나(24)와 전인지(22)가 기분좋게 시즌 첫 메이저 대회 스타트를 끊었다. 31일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 미션힐스 컨트리클럽 다이나 쇼 코스(파72·6769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ANA 인스퍼레이션(총상금 260만 달러) 첫 라운드에서 장하나와 전인지는 나란히 3언더파 69타를 쳐 공동 6위에 이름을 올렸다.

  • 김민휘 셸 휴스턴 첫날 공동10위

    김민휘(24)가 마스터스 토너먼트를 향한 행진을 이어갔다. 김민휘는 31일 텍사스주 휴스턴 골프클럽(파72·7442야드)에서 벌어진 PGA 투어 셸 휴스턴 오픈(총상금 680만 달러) 첫 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2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쳐 조던 스피스, 데이비드 러브 3세 등과 함께 공동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 김현수 '마이너리그행 거부'…앞으로 운명의 사흘

    (로스앤젤레스·서울=연합뉴스) 장현구 특파원 하남직 신창용 기자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구단의 압박에도 마이너리그 거부권을 행사했다. 김현수 국내 에이전시 리코스포츠 에이전시는 1일(이하 한국시간) 김현수가 벅 쇼월터 볼티모어 감독과 세번째 면담을 마친 직후 "볼티모어 구단의 마이너리그행 요청을 공식적으로 거부하고 계약서에 명시된 대로 메이저리그에서 도전을 계속하고 싶다는 뜻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이대호 1안타 1실책

    시애틀 매리너스의 이대호(34)가 안타와 실책을 하나씩 기록했다. 이대호는 30일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고 파드레스와의 2016시즌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7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대호는 네 번째 타석이자 이날 경기의 마지막 타석인 9회에 안타를 쳤다.

  • 류현진 불펜피칭 40개 소화

    LA 다저스의 류현진(29)이 본격적인 실전 감각 되찾기에 나선다. 류현진은 30일 팀의 스프링캠프가 마련된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의 카멜백 백랜치에서 통증 소멸 후 5번째 불펜 피칭을 실시했다. 40개의 공을 던진 류현진은 다음주 타자를 세워놓고 던지는 라이브 피칭을 할 예정이다.

  • 스퍼스 개막 홈 38연승 신기록

    샌안토니오 스퍼스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보다 한발 먼저 개막 후 홈 38연승 기록을 세웠다. 샌안토니오는 30일 AT&T 센터에서 벌어진 2015~16시즌 NBA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뉴올리언스 펠리칸스를 100-92로 눌렀다. 이날 승리로 샌안토니오는 홈에서 열린 올 시즌 38경기에서 전승을 거둬 종전 시카고 불스가 95~96시즌에 기록했던 시즌 개막 후 홈 최다연승인 37연승 기록을 갈아치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