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 근황…“당분간 폭풍 셀카 올릴 것”

    방송인 장영란이 여섯 번째 눈 성형수술 후 근황을 전했다. 9일 장영란은 자신의 채널에 “당분간 폭풍 셀카 올려도 이해해 주실 거죠?”라며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장영란은 한층 또렷해진 눈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는 “샤랄라 원피스 입고 사랑하는 딸과”라며 “많은 응원 댓글 너무 너무 감사해요.

  • “논란은 피하자” 흑백사진→캐리커처까지 ★들 각양각색 투표인증

    제22대 국회의원선거 및 재·보궐선거에서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기 위한 스타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과거보다 까다로워진 인증샷 기준 때문에 투표 인증 사진을 올릴 때 각별히 조심스러워 하는 분위기다. 특정 정당이 떠오르는 색감의 옷이나 특정 숫자를 연상시키는 브이(V) 포즈 등은 자제했다.

  • 김민재 또 선발 제외했지만 2실점…역시 문제는 투헬?

    수비 조합을 또 바꿨지만, 실점은 피하지 못했다. 바이에른 뮌헨은 10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서 2-2 무승부를 거뒀다. 바이에른 뮌헨은 전반 12분 만에 부카요 사카에 선제골을 내주며 어렵게 경기를 시작했다 전반 18분 세르주 그나브리가 동점골을, 전반 32분 해리 케인이 페널티킥으로 역전골을 터뜨렸으나 후반 31분 레안드로 트로사르에 실점하며 승리를 놓쳤다.

  • 손흥민, 90분당 스프린트 433m, 10대리그 ‘전체 1위’

    손흥민(32·토트넘)은 확실히 스프린트 거리가 많다. 국제 스포츠 연구 센터(CIES)는 지난 6일(한국시간)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에 속한 상위 10개 리그에서 활약 중인 공격수를 대상으로 90분 동안 스프린트한 거리를 발표했다. 손흥민은 이 조사에서 당당히 1위에 이름을 올렸다.

  • 2경기 연속 멀티히트, 이정후 “공 띄워라”

    이정후(26·샌프란시스코)가 2연속경기 멀티히트로 상승세를 타고 있다. 땅볼 타구 증가로 타격지표가 떨어졌지만, 공을 띄우기 시작하면서 안타를 재생산하고 있다. 시즌 4번째 멀티히트다. 이정후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오라클 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 워싱턴과 홈 경기에 1번타자 중견수로 선발출장해 5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 역시 임영웅,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1위…광고 긍정비율 92.98%

    가수 임영웅이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1위를 유지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 따르면,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4월 빅데이터 분석 결과 임영웅이 1위를 차지했다. 2위 손흥민 3위 손석구 순이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4년 3월 4일부터 2024년 4월 4일까지 측정한 광고모델 브랜드 빅데이터 2590만1585개를 분석했다.

  • ‘파묘’가 이끈 어메이징 3월, 韓영화 매출액 역대 최고 806억원

    누적관객수 1100만명(8일·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 기준)을 돌파한 영화 ‘파묘’가 3월 한달간 팬데믹 이전보다 높은 관객수와 매출액을 끌어모은 것으로 분석됐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영진위)가 발표한 한국 영화산업 결산 보고서에 따르면 3월 극장 매출액은 작년 동월 대비 45.

  • 결국 직접 입 연 송하윤 학폭 피해자 “이간질하고 손과 발로 때렸다”

    배우 송하윤에게 과거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한 제보자가 입을 열었다. ‘학폭’ 의혹에 대해 송하윤 측이 ‘사실무근’이라고 해명한 것에 반박하기 위해 직접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제보자 A씨는 지난 8일 JTBC ‘사건반장’에서 송하윤 학폭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 “투표 독려가 죄?” 김규리, 투표 의상 색상 논란에 법적 대응 예고

    배우 김규리가 투표 의상 색상 논란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8일 김규리는 자신의 개인 채널에 “도대체 저는 무슨 옷을 입고 다녀야 욕을 안 먹나. 입을 자유도 없는 사람이라는 뜻인가”라는 글을 게재했다. 김규리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써 투표에 참여하고, 또 투표를 독려하는 게 죄인가.

  • ‘은퇴 언급’ 보아, SNS 게시물 전부 삭제, 심경 변화 생겼나

    은퇴 암시 발언을 했던 보아가 개인 채널 게시물을 전부 삭제했다. 9일 보아 개인채널에는 아무런 게시물도 남아 있지 않았다. 보아는 최근까지 개인채널을 통해 새 앨범 홍보 및 근황을 전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보아는 지난 6일 소셜 계정에 은퇴를 암시하는 발언을 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