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가장 초보자에게 친숙한 LoL 챔피언은 어떤 것입니까?

    League of Legends 는 도전적인 게임으로 알려져 있지만 진입점이 좋다. 그것은 동료 MOBA 타이틀인 도타2에 비해 플레이하기 쉬운 게임으로 알려져 있다. Riot Games 타이틀은 MOBA 장르의 얼굴로 여겨지며 초보자 친화적이기 때문에 이 게임에는 주로 새로운 플레이어가 도입된다.

  • What are the most beginner-friendly LoL champions?

    League of Legends is known to be a challenging game but it has a good entry point. It is known as an easier game to play compared to its fellow MOBA title, Dota 2. The Riot Games title is considered the face of the MOBA genre and it is also beginner-friendly which is why new players are mostly introduced in this game.

  • 방탄소년단, 빌보드 '핫100' 톱10에 10곡 진입 "韓 가수 최초"

    그룹 방탄소년단의 진, 지민, 뷔, 정국이 베니 블랑코(benny blanco), 스눕독(Snoop Dogg)과 협업한 곡 ‘Bad Decisions’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10위를 기록했다. 15일(현지시간) 공개된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 최신 차트(8월 20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 진과 지민, 뷔, 정국이 지난 5일 발표한 베니 블랑코, 스눕독과의 협업곡 ‘Bad Decisions’는 진입 첫 주 빌보드 ‘핫 100’ 10위로 직행했다.

  • 머라이어 캐리 집 털렸다

    미국의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가 휴가중에 호화저택에 도둑이 들어 절도 피해를 당했다. 경찰은 캐리가 SNS에 다른 곳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는 사진을 올린 것이 절도범들의 범행을 부추긴 것으로 보고 수사중이다. 애틀랜타저널컨스티튜션(AJC)에 따르면 조지아주 샌디스프링스 경찰은 캐리가 소유한 호화저택에 지난달 27일 도둑이 침입했다고 발표했다.

  • 몸으로 싸운 명장들 경기보다 치열했던 신경전

    손흥민, 해리 케인(이상 토트넘) 라힘 스털링, 티아고 실바(이상 첼시) 등 양 팀 주력 선수가 하나같이 당황한 표정으로 몸싸움을 벌이던 자신의 사령탑을 뜯어말렸다. 그래도 양 수장은 좀처럼 감정을 추스르지 못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좀처럼 보기드문 장면이 나왔다.

  • 첫선 보인 김민재, 베로나전 평점 7.0…"쿨리발리 보는 듯"

     국가대표 센터백 김민재(26ㄱ나폴리·사진)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데뷔전에서 합격점을 받았다.  김민재는 16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베로나의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 경기장에서 열린 엘라스 베로나와 2022-2023시즌 세리에A 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풀타임을 소화하며 나폴리 수비의 한 축을 담당, 팀의 5-2 승리에 힘을 보탰다.

  • 20세 김주형, 세계랭킹 19위 도약 임성재 제치고 한국 톱 랭커

    2002년생 김주형(20·사진)이 남자 골프 세계랭킹에서 임성재(24)를 제치고 '한국인 톱 랭커'가 됐다. 김주형은 14일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지난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19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주와 같은 20위를 지킨 임성재를 앞지른 한국 선수 최고 순위다.

  • 결승 앞두고 칭찬했더니 테니스에도 통한 '펠레의 저주'

     월드컵 등 큰 대회를 앞두고 '축구 황제' 펠레(82)가 입을 열면 축구팬들은 긴장한다.  펠레가 승부를 점치거나 누군가를 칭찬하면 꼭 반대로 이뤄진다는 '펠레의 저주' 때문이다.  축구계에서 악명 높은 펠레의 저주가 테니스에까지 '마수'를 뻗었다.

  • 프랜차이즈 스타-명예의 전당 걷어찬 '약물 복용' … 장기계약의 '그림자'

    샌디에고 파드리스 AJ 프렐러 야구단 사장 및 제네럴매니저(45)는 아이비리그 코넬 대학 출신이다. 대학야구 선수로 활동했고 우등생으로 졸업했다. 텍사스 레인저스의 돈 대니엘스 야구단 사장과 대학 동문으로 그의 밑에서 일한 적이 있다.

  • 은퇴 앞둔 푸홀스, 시즌 9·10호 홈런 폭발…21번째 10홈런 달성

    올 시즌을 마치고 은퇴하는 '살아있는 레전드' 앨버트 푸홀스(42ㄱ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한 경기에서 홈런 2개를 몰아치며 시즌 10홈런 고지를 밟았다. 푸홀스는 14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 홈 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시즌 9호 홈런과 10호 홈런을 날렸다.

  • 아데산야 vs 페레이라 누가 이기든 '최강' 타이틀은 보장

    숙명의 대결이 11월 13일(한국 시각)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열리는 UFC 281에서 펼쳐진다.  UFC는 지난 6일 미들급 챔피언 이스라엘 아데산야(33. 나이지리아/뉴질랜드)의 6차 방어전 상대로 알렉스 페레이라(35. 브라질)를 지명했다.

  • '무패 헤비급 복서' 퓨리, WBC 벨트 반납하고 은퇴 수순

    통산 32전 31승(22KO) 1무에 빛나는 무패의 헤비급 복서 타이슨 퓨리(34·사진)가 결국 헤비급 타이틀마저 반납해 은퇴가 기정사실화됐다. ESPN은 13일 "은퇴 의사를 밝혔던 퓨리가 세계권투평의회(WBC) 헤비급 벨트를 반납하면서 완전히 링을 떠나기로 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