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락의 내집장만

비영리기관 샬롬센터 소장

  • 조금 덜 쓰고, 조금 더 절약

     내집 마련하겠다는 첫 주택 구입자의 재정을 들여다보면 수입은 고정되어 있는데 여러 이유로 많은 빚을 지고 매월 다람쥐 쳇바퀴 돌 듯 반복적인 재정적인 악순환에 허덕이며 살아가는 분 들도 적지 않음을 발견하게 된다. 


  • 정부보조 프로그램을 찾아라

    연방정부와 캘리포니아 주정부, 카운티 로컬 정부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이있다. 우선 혜택을 받기위해선 몇가기 기본적인 조건을 충족 시켜야한다. 먼저 첫 주택 구입자라함은 지난 3년간 주택을 소유하지 않았다면 과거에 주택을 소유한 적이있어도 첫 주택구입자로 간주되어 정부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주택 구입 보조금 혜택을 받을수가있다. FHA 융자기준은 크레딧 점수가 580이상으로 지정하고 있으나 일반 융자 회사들은 640점 이상이 되어야 융자를 받을수있는 기준을 갖추게된다.


  • 파산 후 융자 대기기간

    차압이나 파산이라는 힘든 재정적 고통의 관문을 통과하는경우가 있는데 새로운 삶을 향한 준비과정으로 보고 차제에 내집 마련에 대비해 필요한 서류들을 잘 정리해 보관해 두었다가 2년이나 4년 후 다시 내집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되는 기회로 삼기 바란다. 이 기간 동안에 부채를 줄이고 청구서를 납기일 안에 꼬박꼬박 지불하는 데 특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첫 집 장만의 해법

     내집마련 상담 경험에 비춰보면, 빚진 사람들은 좀처럼 예산을 세우지 않는다. 예산은 미리 계획하고 소비성향을 분석하며, 무엇보다 예산을 축내는 충동구매를 조정할 수 있다. 수입이 많이 보고되지 않은 재정상황에서 내집장만을 계획하는 경우라면 자동차 페이먼트나 크레딧 카드 빚은 내집 장만에 큰 걸림돌로 작용하고있다. 


  • 주택 구입, 희생이 따른다 

     많은 한인들이 두번다시 반복될 수 없는 시간과 기회를 놓치고 있음을 상담을 통해 종종 보게된다. 땀흘려 번 돈과 물질을 어떻게 써야하는지 알지도 못한채 여전히 버는 일에만 몰두하고 있는것이다. 사실 우리 삶의 대부분은 돈이 중심이 되어 움직이고 있음을 부인할 수 없을 것이다. 일주일의 삶을 들여다 보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하루 에 얼마를 더 많이 벌수있을까를 고민하며 시간을 보내게 되는 것을 보게된다.


  • 집 사는 것도 공부해야

     내 집 마련을 위한 계획을 수립할 때는 언제 내 집 마련을 할 것인지, 그리고 준비한 자산(down payment)은 어느 정도인지, 그리고 수십 가지의 모기지 상품 중 각자의 생활 방식과 재정적 필요에 가장 적합한 모기지를 선택할 것인지를 준비하는 것이다.


  • 문제는 타이밍

     타산지석이라고 반복된 실수를 저지르지 않는 지혜가 필요한때다. 2008년 써브프라임 사태를 기억할것이다. 많은 홈오너들이 재정적인 어려움을 겪었던 이유는, 스테이티드 인컴에 따른 불충분한 서류로도 고액의 주택을 구입할수있도록 부실한 융자를 받고 집값 하락과 동시에 수입 감소와 이자율 상승으로 이어져 집페이먼트의 어려움이 가중됐기때문이었다. 요즘 집값이 최고조로 올랐음에도 주택 매물이 없어 주택부족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 정권때 내집 지키기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가주 주민들이 도움을 받아 내집을 지킬수있었다. 하지만 이프로그램을통해 도움을 받은 홈오너들은 프로그램의 종류에 따라 적어도 5년 동안은 재융자나 집을 팔경우 원금 삭감 등 캐쉬로 지원받은 지원금을 돌려줘야함으로 지금 집값이 한참 올라있음에도 별다른 선택을 할수없는 처지에 있는 경우를 볼수있다. 내년 2020년부터 5년의 기간을 넘기는 홈오너들은 아마도 지금 집값 상승의 이득을 챙기기위해 마켓에 집을 내놓을 기회를 엿보고있지만 벌써부터 쎌러 마켓으로 전환되고있는 분위기를 느낄수가 있다. 멀지않은 시점에 많은 매물이 넘쳐 남은 결국 주택가격 하락으로 이어질수 밖에 없다. 요즘 집값 상승의 호황을 맞보기 위해 집값이 정점에 있을때 집을 팔고 3년후 첫 주택구입자로서의 도움을 받고 주택구입을 계획하는 사람들도 있음을 보게 된다. 경제상황을 예의 주시하면서 주택가치가 지금보다는 떨어질 수 있다는 타이밍을 예상하며 투자의 가치를 최상으로 끌어올려보려는 전략으로 짐작해 볼수가 있다. 모기지 사태 때 중국의 캐쉬 바이어들이 가주지역에서 주택시장을 어느정도 안정시키는데 일조했음을 상당수가 공감하고있다. 


  •  당신의 구매력부터 알아봐라 

    <칼럼> '내집장만'  이지락 소장(샬롬센터 소장)  현재 내집마련을 계획하고있다면 자신이 어느 정도 융자를 빌리는 것이 무리가 없으며 구매력 결정에 영향을 주는 요소들이 무엇인지 알아보자.


  • 주택구입의 꿈과 기회

     운동의 코치는 운동 선수나 팀의 실력을 보다 향상 시키고 경기에 이기게 하기 위해 도와주는 일을 하게 된다. 원래 코치라는 말은 원래 사람을 있는 곳에서 원하는 곳까지 데려다 주는 말마차를 일컫는 말이었다고한다. 현대의 코치도 비슷한 목적을 갖고 목표치까지 끌어올려주는 역활을 담당하고있는것이다. 즉, 코치의 핵심은 사람이나 그룹을 그들이 처한 현실에서부터 소망하는 능력과 목표가 성취되는 지점까지 안내하는 기술과 실천이라 할수 있다. 코치는 사람들이 목표를 정하고 자신감을 높이고 잠재력을 발휘하게 하여 기술을 향상 시키고 최종목표를 향해 실제적인 단계를 밟도록 도와주며 현재 갖고 있는 문제를 바라보기 보다는 잠재력을 더 발휘하도록 돕는 것이다. 그런차원에서 독자들의 사랑을받는 코리아타운 데일리 지면을통해 재정코치로서 재정적인 장애물들을 극복하고 여러분들을 재정목표, 특히 내집마련을  달성하도록 돕는 역활을 미력하나마 일조하고자하는 마음으로 독자들과 소통하고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