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만나봤습니다] "목회자가 무너지면 안됩니다"

    "주님이 원하시는 총회, 목회자 서로가 서로를 섬기고 사랑으로 하나되고 힘을 얻는 그런 총회를 만들고 싶습니다. ". 올해로 창립 5주년을 맞은 '개혁장로회 한미연합총회'가 제6대 총회장으로 선출된 박정희 목사의 리더십 아래 지난 1일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 "예배 참석 규제는   종교의 자유 침해"

    미국 연방대법원이 코로나19 방역보다 종교활동 자유에 힘을 싣는 판결을 내놨다. 이 과정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임명한 보수 성향 대법관이 결정적 영향을 미쳤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연방대법원은 25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행사 참석자 수를 제한한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의 행정명령이 부당하다며 가톨릭과 정통파 유대교 측이 제기한 소송에서 5대4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렸다.

  • 승려된 12년간 '안거 수행' 전무

    부동산 보유 논란 끝에 활동 중단을 선언한 혜민스님(사진)이 정식으로 조계종 승려가 된 2008년 이후 한국 불교의 대표적인 수행방식인 '안거(安居)'수행에 참여한 기록이 전무한 것으로 파악됐다. 16일 불교계에 따르면 미국 국적자인 혜민스님은 1990년대 후반 미국 불광선원의 주지인 휘광스님을 은사로 출가했다.

  • "혜민 스님, 석가 가르침 모르는 도둑놈"

    미국 출신의 두 유명 스님이 한국 언론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주인공은 푸른 눈의 수행자로 불리는 현각 미국인 스님과 베스트셀러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저자로 TV 출연과 강연 등을 통해 대중적으로 활동해 온 미국 국적자인 혜민 스님이다.

  • 교황 "북한 방문하고 싶다"

    프란치스코 교황(사진)이 비공개 석상에서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북한 방문 의사를 재차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주교황청 대사관에 따르면 교황은 지난달 23일 임기를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가는 이백만(64) 대사를 단독 접견한 자리에서 이러한 뜻을 밝혔다.

  • 미국인 최초 흑인 추기경 임명…'플로이드 사건' 해결 앞장

    (서울=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미국 전역에서 인종차별 항의 시위를 불러일으킨 흑인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 당시 갈등 해결에 앞장선 윌턴 그레고리 워싱턴DC 대주교가 미국 최초 아프리카계 추기경으로 임명됐다. 가톨릭 교계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국 내 인종차별 문제에 대해 분명한 메시지를 보낸 것이라며 기대를 감추지 않았다.

  • 교황, 새 추기경 13명 임명

    프란치스코 교황이 추기경 13명을 새로 임명했다. 교황은 25일 주례한 일요 삼종기도에서 새 추기경 임명 사실을 깜짝 발표했다. 13명 가운데 9명은 80세 미만으로 차기 교황을 선출하는 콘클라베에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투표권이 있는 신임 추기경 9명의 출신국은 이탈리아가 3명으로 가장 많고 미국·필리핀·몰타·칠레·르완다·브루나이가 1명씩이다.

  • "'금기' 넘었다 "vs "역사적인 방향 전환"

    "동성애자들도 하느님의 자녀들이다. ". 프란치스코 교황이 마침내 가톨릭의 '금기'를 넘어섰다. 동성 커플도 법적으로 보호를 받아야 한다며 '시민결합(civil union)법'을 명시적으로 지지한 것이다. 가톨릭뉴스서비스(CNS) 등에 따르면 교황은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개봉된 영화 '프란치스코'에서 "동성애자들도 가족 안에서 권리를 갖고 있다"며 시민결합법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 예배 보고, 헌금 늘고…교회가 돌아온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미국 교회가 예배당을 폐쇄하기 시작한 지난 2월 이후 급격히 줄었던 성도들의 헌금이 지속적인 회복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기독교 여론조사 기관 스테이트오브더플레이트가 지난 8월 7일부터 30일까지 미국 교회 목회자 107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중 64%가 ‘코로나 이전보다 헌금이 늘었다’(22%) 또는 ‘이전과 비슷하다’(42%)고 밝혔다.

  • 2020 다민족 연합 기도대회

    2020 다민족 연합 기도대회'가 오는 10월16일 저녁 7시30분~9시30분 은혜한인교회에서 실시된다. 다민족 연합 기도대회 준비위원회는 지난 17일 은혜 한인교회에서 기자단 초청 행사 설명회 및 확대 실행위원회로 모여 코로나로 모임과 행사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도대회를 진행하는 것은 지금이야 말로 기도가 필요하다고 인식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