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너무 오른 집…친구랑 돈 합쳐 산다"

    #최근 직장인 한모씨(35)는 친구 최모씨(34)와 함께 LA 한인타운 내 2베드룸 콘도를 공동으로 구매 했다. 이씨는 팬데믹이 시작된 지난해 부터 모기지 이자율이 크게 낮아지자 줄곧 주택 구매를 꿈꿔왔다. 본인이 살 집이 아니고 투자용 주택을 찾고 있던 그는 그러나 천정부지로 오른 주택 가격이 부담이었다.

  • 美 20%, 팬데믹때 저축액 바닥"

    미국 가계의 20% 가량이 펜데믹 기간 동안 저축액을 모두 쓴 것으로 나타났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최근 보도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과 여행 등이 줄었지만 하위층을 중심으로 경제적 어려움에 빠져 저축할 여력이 없어진 탓으로 분석됐다.

  • 도요타도 미국에 배터리공장 투자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전기차 시장을 놓고 주요 기업들의 각축전이 가열되고 있다. 일본 도요타자동차는 18일 미국에서 전기차 배터리를 생산하기 위해 오는 2030년까지 총 34억 달러(약 4조원)를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우선 2025년부터 생산을 시작할 미국 내 새 배터리 공장 건설에 12억9천만 달러(약 1조5천억원)를 투입하기로 했다.

  • 돈도, 주식도 모두 다…그들의 것

    미국에서 상위 10%의 부자들이 전체 미 주식의 90% 가까이를 독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CNBC 방송은 18일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최신 데이터를 인용해 2분기 현재 미국에서 상위 10% 부자들이 소유한 주식 비율이 89%로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 "채용 즉시 최대 3천불 일시 지급"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 닷컴은 18일 연말세일에 대비해 미국에서만 15만명을 임시로 고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NBC에 따르면 아마존 닷컴은 코로나19 충격에서 경기가 회복하면서 올해 연말세일 판매량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전망, 일손부족에 미리 대응하고자 이같이 인력을 대량으로 확충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 할리우드 파업위기 넘겨

    미국 영화·TV 산업 근로자 6만 명을 대변하는 노동조합과 할리우드 제작사들이 근로조건 개선안에 잠정 합의함에 따라 할리우드 영화 산업이 파업 위기를 넘겼다. 미국 영화 촬영, 무대, 소품, 메이크업 등을 담당하는 근로자로 구성된 노조 릫국제 극장 무대 종사자 연맹릮(IATSE)은 임금 인상과 휴식 시간 확대 등을 담은 새로운 3년 계약안에 잠정 합의했다고 18일 외신들이 보도했다.

  • 미 IT창업자 '연봉 0'는 이제 옛말…막대한 직접보수 챙겨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창업자들이 과거와 달리 주식 교부(stock awards) 등을 통해 막대한 보수를 직접 받고 있다. 그간 여러 미국 빅테크(거대 정보기술기업) 창업자들은 연봉을 거의 받지 않고 자신이 보유한 회사 지분의 주가 상승만으로 막대한 부를 이룩했지만, 이 같은 관례가 흔들리는 셈이다.

  • 코로나 보다 더 무섭다?…'인플레'공포

    미국의 경제 전문가들은 2022년까지 공급망 병목 현상, 인플레이션 상승이 계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코로나19 보다 공급 문제 등을 경제에 대한 더 큰 위험으로 봤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7일 지난 8~12일 총 67명의 기업, 학계, 이코노미스트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팬데믹 기간 저축액 바닥 나"

    미국 가계의 20% 가량이 펜데믹 기간 동안 저축액을 모두 쓴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과 여행 등이 줄었지만 하위층을 중심으로 경제적 어려움에 빠져 저축할 여력이 없어진 것으로 분석됐다. 블룸버그통신은 13일 공영라디오방송인 NPR과 로버트 우드존슨재단 등이 미국 내 18세 이상 성인 361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 코로나 시대 베이비시터 비용 천정부지

    미 전국 평균 시간당 18. 36불 '없어서 못구해' . #코로나19로 재택근무를 하고있는 김모(37·셔먼옥스)씨는 최근 회사로부터 정상 출근 하라는 이메일을 받았다. 3살 난 아들을 둔 김씨는 아이들이 많이 오는 데이케어에 애를 맡기기가 불안해서 돈이 더 들더라도 베이비시터를 고용하기로 했다.